대기업 생산직 정보창고 (범수방)

과정평가형 후기 / 면접후기 작성 및 공유 2개 이벤트 진행 중

그간 수많은 요청이 있었던

실제 자소서(서류), 인적성, 면접 

각 전형별 팁을 하나하나 풀어볼까 한다.

 

1편은 - 면접

2편은 - 인적성

3편은 - 자소서

로 총3편으로 진행할 예정이며,

 

팁은 간단하고 짧게 설명할 예정이다.

장문의 리포트를 기대하진 말자 ^~^

 

더 상세한 개개인별 상담을 받고싶다면.

 

범수 책임서비스 "범설팅" 상세설명

★☆모범수 취업 상담소 OPEN☆★

 

로 들어와 연락 바란다.

 

 

 

[대기업 취업 전형별 꿀팁 -1 ] 면접은 제발 『녹음』 하세요.

 

[대기업 취업 전형별 꿀팁 -1 ] 면접은 제발 『녹음』 하세요.

[고졸/초대졸 현장직 취업 No.1] 모범수 블로그 사용설명서 ver 1.0 2020년 대한민국의 취업시장은 말그대로 '불지옥' 과 같다. 4년제 대학을 나와도 그 똑똑이들사이에서 죽어라 공부해도 연봉3천 조

gochodae2.tistory.com

 

1편의 '면접은 녹음' 하세요 를 통해 면접자리에서의 

 

태도와 자세, 피드백 하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았다.

 

오늘은 대망의 2편 인적성에 관한 정보와 팁을 전하려 한다.

 

인성검사 왜하는걸까?

적성검사는 IQ같은 테스트이니

기본 업무능력을 위해서 어느정도 필요하다고 보인다.

 

현장에서의 순발력과 두뇌회전이

곧 실무의 기반이 된다는 말은 합당할 것이라 보인다.

 

다만, 인성검사는 왜하는지에 대해 

납득할만한 이유를 생각해본적이 있는가?

 

 

 

기업 담당자의 말은 이렇다.

"기업의 인재상에 맞는 지원자를 선발"

 

 

 

 

조직성과치 ↔ 인적성검사결과

"유의미한 상관관계" 가 나온다고 한다.

 

결국 인재상에 부합하며,

 

"생산직무" "공무직무" "기능직무" 등의 기 조직원들과

인성검사 결과를 일치시키기 위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러한 면을 봤을때,

 

인성검사는 "뽑기위한" 변별력 검사가 아닌

 

맞지않는 사람을 "떨어트리기 위한"

과락의 개념으로 생각하면 된다.

 

과락의 개념으로 볼 때 인성검사에서 

떨어지지 않기위한 방법은 매우 간단명료하다.

 

인적성 강의 강사의 말에 따르면,

기본적으로 두가지를 조심하면 된다고 한다.

 

- 거짓 클릭

- 마인드 셋

 

*마인드셋 : 자기의 성격이 아닌 가상의 성격을 만들어 클릭하는 행위

 

기본적으로 '마인드셋' 이라는 행동을 하면 

반드시 오류가 있기 마련이다.

 

인성검사는 이런 '오류'를 잡아내는데에 최적화 되어있다고 보면 된다.

 

 

예를 들어보자 

 

1) 혼자서 있는편이 좋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2) 휴일에는 친구들과 함께보낸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3) 단독근무보다 협력근무가 좋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4) 협력보단 개인의 실력이 우선이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이렇게 점점 확실하게 '개인' 인지 '협력' 인지

처음엔 분간이 가더라도 

나중엔 분간이 잘 안가는 정도의 인성문제가 나오게 된다.

 

마인드셋을 한다면,

300개의 문제중에서 

상당한 오류가 생기게된다.

 

결국 '마인드 셋' 은 부적합의 지름길이라는 것이다.

 

'단체' 든, '개인' 이든 정답이 없다.

다만, 다르게 고르면 깍인다는것이다.

 

 

두번째 예

 

1) 나는 법을 항상지킨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2) 쉬는시간 시키지않아도 항상 공부한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3) 나는 항상 차분하고 안정적이며 이성적이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4) 나는 일처리를 항상 완벽하게한다.

매우그렇다 그렇다 아니다 매우아니다

 

이러한 질문들이 종종 나온다.

사회적 바람직성이라는 항목을 보는 것인데,

매우그렇다 가 무조건 높은점수로의 답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

 

이는 거짓클릭에 대한 선별을 하기위한 장치이며,

 

사람이 업무적으로나 인성적으로나

무조건 뛰어날수 없다는걸 아는 이들은

 

이를 거짓판별의 지표로 쓴다.

 

나는 항상 이성적이며, 완벽하고, 공부하며, 법도 항상지킨다.

 

얼마나 듣기좋고 보기 좋은가?

 

하지만, 이런 가짜 클릭을 했다가는 탈락으로 가는 기름길이다.

 

 

핵심은 네가지이다.

- 마인드셋 하지마라, 그냥 본인 생각대로 적어라

- 거짓말도 하지마라, 무조건 잘적을 필요없다.

- 물론 너무 싸이코처럼 못적어도 탈락이다.

- 때로는 극단적이 아닌 간철수같은 중도표시도 좋다.

 

이러한 기본정보를 파악하고 자기자신의 단점을 보완하여

인성검사를 본다면, 인성탈이라는 똥을 덜 쌀수 있을것이다.

 

 

다음 적성검사로 넘어가보자.

 

적성검사 어떤식으로 공부를 해야하나요?

적성검사는 사실상 대기업에서 

 

출제기준이나 기출을 절대 공개안하는 시험중에 하나다.

 

그렇기에 시중의 많은 문제지가 있지만, 

 

이를 "완벽하게 기출문제집에 담아낸 문제집은 없다" 이다.

 

 

결국 공개가 안되었기 때문에, 

 

1) 굳이 특정기업의 문제집을 사지 않아도 된다.

 

2) 지금까지 가장 오래되고 진행이 많았던 시험

 

 

이 두가지 원칙을 기준으로잡고 공부를 하면 된다.

 

결론은 SSAT 책, SK 사란말로 귀결된다.

 

삼성 고초대졸 문제집만큼은 퀄리티가 높고 

 

그만큼 많이 뽑았던 적이 있기에 표본이 많다.

 

가장 문제의 복원이 좋다는 이야기이다.

 

 

 

고졸 GSAT

 

 

 

하이닉스 고초대졸 인적성

 

 

두가지가 가장 표본이 많아

 

좋은 문제집이라 생각된다.

 

 

그 외

 

물론, 물리/화학 or 영어 or 한국사 같은

 

일반 적성검사와는 조금은 다른 종목의 문제가 나온다면,

 

이를 따로 EBS나, 문제집의 개념을 통해 공부할 수는 있다.

 

생소한 과목은 적당한선에서만 감을 읽히도록 하자...

 

 

 

범수 본인이 과거 공부했던 방법을 공유해보고자 한다.

 

 

 

- 평소 SSAT, SK 인적성 책으로 공부를 해놓음

 

 

 

- 특정기업 공고가 떳을때 해당 기업 책을 별도로 사서 품

 

 

 

- 책은 반드시 사라지는펜을 사용,  2~3회독한다.

 

 

 

- 문제의 유형에따른 풀이법은 유튜브를 참조한다.

* youtube 봉봉tv 추천, 유형별로 매우 자세한 설명이 무료

www.youtube.com/channel/UCfG4XzuQzpnvS1hMje6sXsw

 

봉봉TV

안녕하세요. 제 채널이 여러분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www.youtube.com

범수 본인은 과거 취준생 시설 인적성공부시

 

유튜브에 봉봉같은분이 없었기에, 

무료 강의가 달려있는 교재로 공부했던 기억이 있다.

 

이런 채널도 있다는걸 보면 세상 참 좋아진것같다.

 

거속시, 소금물, 도형추리, 회전, 블럭 등

나름의 노하우를 가지고 가르쳐줘서

시간절약에 매우 큰 도움이 된다.

 

적성은 이정도로 공부해서 감을 익혀둔다면,

떨어지기 쉽지 않을것이라 생각한다.

 

 


인성 적성 시험에대해 나의 생각을 풀어봤는데 

짧게 4줄 요약해보겠다.

 

1. 인성은 정답이 없다.

2. 고로 마인드셋 하지마라, 거짓클릭하지마라.

3. 적성은 SSAT, SK 가 짱이다.

4. 유튜브 보면 풀이법 다나와있다.

 

인적성시험에서도 모두가 함격하길 바라며..

 


21.04.20.

관련글 추가

 

취업 전형별 꿀팁 글 추가

[대기업 취업 전형별 꿀팁 -1 ] 면접은 제발 『녹음』 하세요.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댓글

비밀글모드